베리타스

kimkwansung

"많은 신자들, 물리적 공간만 이동한 사람들"Oct 03, 2022 09:53 AM KST

낮은담교회 김관성 목사가 세속화된 신자들의 신앙생활에 대해 경각심을 일깨우는 메시지를 전했다. 김 목사는 지난 2일 '일등이 꼴지가 되고 꼴지가 일등이 되는 포도원'이란 제목의 주일예배 설교에서 "우리 시대에 많은 신자들은 물리적인 공간만 이동한 사람들이다"라며 "세상에서 교회 안으로 교회 안에서 세상 사람들의 사고방식과 풍습대로 살아가는 신자들이 얼마나 많은가"라고 운을 뗐다.

아지수 기자

80

『환경살림 80가지』 2022 세종도서 선정돼Oct 02, 2022 05:19 AM KST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2세종도서 종교 부문에 기독교환경운동가 유미호, 이인미 등이 공동 집필한 『환경 살림 80가지』(신앙과 지성사)가 선정됐다.

아지수 기자

sauka

WCC 요한 사우카 총무대행, 방한 특별담화Sep 30, 2022 04:52 PM KST

세계교회협의회(WCC) 요안 사우카 총무대행가 한국방한 예정인 가운데 특별담화가 내달 11일 오후 3시 30분 서울 연지동 소재 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열린다. 박도웅 박사(WCC 중앙위원)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날 담화에서는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이홍정 총무의 인사말에 이어 요안 사우카 총무대행의 세계교회 평화와 연대 메시지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아지수 기자

jeon

‘사익추구’ 사랑제일교회·명성교회 바로 잡을 방법이 없다Sep 29, 2022 04:25 PM KST

최근 한 주 사이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와 명성교회 세습이 언론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사실 두 교회는 수년 간 개신교계는 물론 우리 사회에 부조리를 안겨줬는데요, 문제는 두 교회의 행보를 제어할 방법이 안보인다는 점입니다.

이활 기자

jojungmin

조정민 목사, "고난은 하나님의 사랑과 모순되지 않아"Sep 29, 2022 01:11 PM KST

베이직교회 조정민 목사가 29일 아침예배를 통해 "고난은 하나님의 사랑과 모순되지 않는다"는 헬무트 틸리케의 고난 해석에 주목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이지수 기자

kimkyungjae_07

[칼럼] 다시 읽는 안병무의 「갈릴래아의 예수」Sep 28, 2022 12:18 PM KST

"칼럼을 쓰고 있는 필자는 안병무 교수가 1970년 한신대 신약학 교수로 초빙되면서부터 가까이 모시면서 그의 사랑을 받았고, 안 박사의 인간적 참 실상과 소위 민중신학에로의 올인(all in)하는 동기와 과정을 지켜보았다. 안병무 교수에게서 나는 3가지 그리스도교의 핵심 주제에 관하여 새롭게 눈뜨는 계기를 갖게 되었다. 그 첫째는 소위 말하는 '역사적 예수'에 대한 깊은 눈뜸이요, 그 둘째는 예수의 공생에서 갈릴래아라는 지명이 갖는 의미에 눈뜨면서 맨 처음 복음으로 돌아가려면 '갈릴리의 복음'이어야 한다고 눈뜨게 되었다. 그리고, 마지막 3번째는 성경이 증언하는 '하나님의 나라'가 의미하는 중층적 의미 중에서 가장 중요한 그 현실성에 대하여 마치 날고기를 직접 입에 넣고 씹는 신학적 회심을 한 점이다."

이민애 기자

ecu2

4회 에큐메니칼 문화예술제 내달 5일 개최Sep 28, 2022 11:10 AM KST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이홍정 총무·김희중 대주교, 이하 한국신앙과직제)가 내달 5일부터 10일까지 경인미술관 1,2 전시관에서 "Try again, 다시 짓는 '공동의 집'"이라는 주제로 4회 에큐메니칼 문화예술제(Ecumenical Cluture&Art Festival)를 갖는다.

아지수 기자

sym

기후·청년·빈곤 심포지움 열린다Sep 27, 2022 11:36 AM KST

기후·청년·빈곤 심포지움이 내달 6일, 13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소재 공간 새길에서 열린다. 행사 취지에 대해 주최측은 "기독청년 기후빈곤 프로젝트는 기독청년들이 작년부터 이어오던 청년빈곤 프로젝트에 최근 뼈저리게 절감되는 기후위기 현실을 잇대어 함께 살펴보고자 심포지움과 대화마당으로 준비한 자리"라고 밝혔다.

이지수 기자

kimdongho

김동호 목사, "하나님의 말씀은 엑스레이"Sep 27, 2022 07:52 AM KST

높은뜻연합선교회 김동호 목사가 "하나님의 말씀은 엑스레이와 같다"면서 우리 안에 자라고 있는 죄를 깨닫게 하고 그것을 제거하도록 이끄신다고 주장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아지수 기자

jangyoonjae_0512

[설교] 거룩한 백성Sep 26, 2022 01:09 PM KST

"지금 한국교회에서 많은 그리스도인이 교회를 떠나고 있습니다. '예수를 따르기 위해' 교회를 떠나고 있습니다. '신앙을 지키기 위해' 교회를 떠나고 있습니다. 기성 교회 밖으로, 제도 교회 밖으로 나가고 있습니다. 교회의 성장을 우상처럼 섬기는 교회를 더 이상 견딜 수 없어서입니다. 자기가 다니던 교회가 자신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공동체가 아니어서 떠나는 것이 아니라, 신앙의 이름으로 벌어지는 몰상식한 일들을 견딜 수 없어서, 즉 '숨이 막혀서' 떠나고 있습니다. 우리는 언제부턴가 이들을 '가나안 성도'라 부르고 있습니다. 현재 한국 사회에서 자신을 그리스도인이라 밝히는 사람 가운데 약 10% 정도가 이 '가나안 성도', 거꾸로 읽어서 '안나가 성도'입니다. 그 숫자는 무려 100만 명에 육박합니다. '가나안 성도' 현상은 일시적이거나 우발적인 개인의 돌출행동이 아닙니다. 이 현상은 예수 그리스도의 교회가 무엇이며 또 어떠해야 하는지에 대해 근원적인 질문을 던지고 있는, 평신도들의 광범위한 저항행위입니다."

kimkisuk

김기석 목사, 교단 총회에 짧은 논평Sep 26, 2022 01:03 PM KST

청파감리교회 김기석 목사가 지난 25일 주일예배 설교에서 얼마 전 있었던 각 교단 총회에 대해 짧은 논평을 했습니다. 김 목사는 "팬데믹 상황을 통과하면서 이 어둠의 시대에 교회가 해야 할 일을 집중적으로 다루고 문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만 현실은 그렇지 못한 것 같다"며 "꿩 잡는 게 매라는 식의 천박한 실용주의가 정의와 공의의 원리를 압도하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아지수 기자

kijang

기장, 서대문선교회관 부지 개발하기로Sep 23, 2022 06:55 AM KST

한국기독교장로회(이하 기장, 강연홍 총회장) 107회 총회 셋째날인 22일 유지재단의 선교회관 부지 활용 방안 헌의안이 본회의에서 다뤄져 찬반 토론 후 투표에 부친 끝에 서대문선교회관을 최종 개발하기로 결의했다. 찬성 352 반대 104표였다. 교단 재정 여건이 녹록치 않은 상황에서 수익형 모델이 필요하다는 데 대체적으로 공감하는 분위기였다.

아지수 기자

kijang

"기복주의 신앙과 성장주의 유혹 뿌리치며 걸어온 70년"Sep 22, 2022 04:29 PM KST

한국기독교장로회(이하 기장, 총회장 강연홍 목사) 총회 제107회 총회가 22일 오후 파송예배에서 총회 선언서를 낭독하는 것으로 폐홰했습니다. 기장는 총회 선언서에서 "새 역사 70년 우리 한국기독교장로회는 신앙양심과 복음의 자유를 회복하고 자주적 신앙 전통과 화해와 일치 에큐메니칼 정신을 세우기 위한 새로운 역사를 열었다"고 운을 뗐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이지수 기자

jeon

전광훈 목사·인터콥·김근주 박사에 "이단성 없다"Sep 22, 2022 01:57 PM KST

예장통합 제107회 정기총회 둘째날인 21일 저녁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이하 이대위) 보고가 진행된 가운데 전광훈 목사와 인터콥 그리고 김근주 박사에 대해 "이단성이 없다"는 결론이 내려졌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아지수 기자

pres

세습방지 무력화 시도 불발...1년간 더 연구키로Sep 22, 2022 10:17 AM KST

예장 통합 측이 지난 21일 제107회 정기총회 둘째날 오후 회무처리시 이른 바, '세습방지법'으로 불리는 교단 헌법 정치 제28조 6항(목회지대물림금지)을 삭제해 달라는 안에 대해 1년 간 연구하기로 했습니다. 이 안건이 보류되면서 세습방지를 무력화하는 시도는 일단 불발됐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이지수 기자

오피니언

칼럼

[칼럼] "네 속에 있는 빛이 어둡지 않은가?"

빛이란 무엇인가? 현대인들은 자연과학 특히 물리학의 큰 발전에 힘입어 빛에 대하여 잘 알고 있다고 자부한다. 빛은 일종의 물리적 극소단위 실체로서 전자기적(電..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