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이단 또는 한국적 기독교 형성과정과 함의탐구

입력 Apr 16, 2012 03:43 PM KST

성공회대학교 동아시아연구소가 주최하고, 우리신학연구소와 제3시대그리스도교연구소가 공동 주관하는 <한국사회 우파의 형성과 그리스도교> 포럼이 5회째를 맞는다.

‘이단 또는 한국적 기독교- 통일교, 전도관, 용문산기도을 중심으로’란 제목의 이번 포럼에서는 목원대 김흥수 교수(한국교회사)가 발제자로 나서 통일교 등 종교운동이 한국교회와 사회로부터 어떻게 대우받았는가를 역사적으로 심도있게 고찰함으로써, 이단적이면서도 한국적인 기독교운동의 형성과정 및 그 사회적 함의를 탐구할 예정이다. 포럼은 오는 30일 오후 7시 안병무홀(한백교회당)에서 열린다.

오피니언

기고

종교의 한계 넘어 무신론적 인간학 살아내야 한다

2차 세계대전 중, 디트리히 본회퍼 목사는 자신의 독일교회가 히틀러의 나치정부의 비인간적인 만행에 침묵을 지키고 있는 것에 반대하여 기독교를 종교로부터 분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