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장 3신] 대면·비대면 혼합한 106회 총회

입력 Sep 29, 2021 07:00 AM KST
pt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제106회 총회가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충북 청주시 청주제일교회, 우암교회, 성동교회, 청주동부교회 등 4개 교회에서 분산 진행 중이다.
pt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제106회 총회가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충북 청주시 청주제일교회, 우암교회, 성동교회, 청주동부교회 등 4개 교회에서 분산 진행 중이다.
pt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제106회 총회가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충북 청주시 청주제일교회, 우암교회, 성동교회, 청주동부교회 등 4개 교회에서 분산 진행 중이다. 이날 현장에 온 총대의원들은 박수로 김은경 총회장을 선출했다.
pt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제106회 총회가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충북 청주시 청주제일교회, 우암교회, 성동교회, 청주동부교회 등 4개 교회에서 분산 진행 중이다.

한국기독교장로회(기장, 김은경 총회장) 제106회 총회가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충북 청주시 청주제일교회, 우암교회, 성동교회, 청주동부교회 등 4개 교회에서 분산 진행 중이다.

기장 총회는 코로나19 상황임을 감안, 이 같은 방식을 택했다. 이번 총회는 또 비대면 방식도 혼합해 현장을 실시간 연결해서 회무를 처리해 나갔다.

한편 현장에 모인 총대의원들은 별도의 선거절차 없이 김은경 총회장을 첫 여성 총회장으로 선출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6):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식전이나 식후 혹은 이기주의의 기도가 아니더라도 고통으로 가득찬 기도, 위안을 찾는 기도조차 응답해 줄 의무가 신에게 있는 것이고 그런 인간의 고통에 참여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