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박영선·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부활절 연합예배 참석

입력 Apr 05, 2021 03:46 PM KST
bu_03
(Photo : ⓒ준비위)
▲4일 오후 4시 서초구 사랑의교회에서 열린 2021년 부활절 예배에 박영선·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등 몇몇 정치인들도 참석했다.

68개 교단과 전국 17개 광역시·도 기독교연합회가 함께한 한국교회 2021 부활절 연합예배가 4일 오후 4시 서울 서초동 사랑의교회(담임 오정현 목사)에서 개최됐다. 이날 예배에는 박영선·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등 몇몇 정치인들도 참석했다.

오피니언

기고

종교의 한계 넘어 무신론적 인간학 살아내야 한다

2차 세계대전 중, 디트리히 본회퍼 목사는 자신의 독일교회가 히틀러의 나치정부의 비인간적인 만행에 침묵을 지키고 있는 것에 반대하여 기독교를 종교로부터 분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