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사진] 태안발전소 사망사고 시민대책위 "끝까지 달려들겠다"
13일 추모 문화제 열려....진상규명 집중 의지 밝혀

입력 Dec 13, 2018 08:44 PM KST
labour
(Photo : ⓒ 사진=지유석 기자)
충남 서부화력발전소에서 사고로 숨진 비정규직 노동자 고 김아무개씨 빈소는 태안보건의료원에 마련돼 있다.
labour
(Photo : ⓒ 사진=지유석 기자)
13일 오후 태안터미널 사거리에서는 충남 서부발전소에서 사고로 숨진 비정규직 노동자 고 김아무개씨를 추모하는 추모 문화제가 열렸다.

지난 11일 오전 충남 태안 서부화력발전소 비정규직 노동자 고 김아무개씨가 컨베이어 벨트 에 협착되는 사고로 숨진 가운데 13일 오후 태안터미널 사거리에서는 고 김씨를 추모하는 추모 문화제가 열렸다. 이날 고 김씨의 빈소가 마련된 태안 보건의료원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김기두 태안군의회 의장, 정의당 윤소하 의원 등이 다녀갔다.

'태안화력 비정규직노동자사망사고 진상규명및 책임자처벌시민대책위원회'(아래 시민대책위)는 추모문화제에서 진상규명을 위해 끝까지 부딪히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오피니언

기고

인간의 작품인 성서는 오류투성이(스압주의)

"오늘 대부분의 교회들이 망상에 빠진 성서근본주의는 원초적인 성서의 신학과 신앙이 아니라, 지난 1-2 백 년 사이에 생겨난 극단적인 보수신앙의 산물이다. 사실상, ..

많이 본 기사

[뉴스 뒤끝] 리더십 부재 트럼프, 링컨에게 배우라

미국 상황이 심상치 않습니다. 코로나19에 이어 흑인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에 항의하는 시민들 시위까지. 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은 이 사태에 기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