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Reporter : 지유석

지유석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news/reporter_list.php on line 10

myungsung

캐나다 주재 신학생 “명성교회 세습은 교회의 머리이신 그리스도 부정”Nov 24, 2017 02:07 PM KST

명성교회 세습 논란은 나라밖에서 신학을 공부하는 유학생들에게도 근심을 안기고 있습니다. 캐나다 소재 학교에서 유학 중인 신학생 14명은 23일 성명을 내고 명성교회 세습이 예수 그리스도가 교회의 머리임을 부정하는 사건이라며 강한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성명 전문입니다.

ms

손봉호 자문위원장 “명성교회 세습, 한국교회 최대 스캔들”Nov 24, 2017 01:46 PM KST

명성교회가 세습을 관철시키려 하면서 반발 여론도 거셉니다. 이런 가운데 평소 한국교회에 쓴소리를 아끼지 않는 손봉호 기윤실 자문위원장과 양희송 청어람 대표가 24일 세습 반대와 총회 재판국의 공의로운 결정을 촉구하는 시위에 나섰습니다. 손 위원장은 명성교회 세습을 "한국교회 최대 스캔들"이라고 규정했습니다.

hs

한신민주화 학생모임 “4자 협의회 통해 총장권력 심판 가능해져”Nov 23, 2017 10:44 AM KST

한신대 학내갈등이 수습 국면으로 접어드는 모양새입니다. 21일 한신대 발전을 위한 협약서가 체결됐고, 연규홍 총장은 취임식을 치를 수 있었습니다. 취임식엔 문재인 대통령도 축전을 보냈습니다. 협약 체결에 대해 한신민주화를 위한 학생모임은 성명을 내고 협약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성명 전문입니다.

ho

김동호 목사, 예장통합 총회 앞 세습 반대 1인 시위Nov 22, 2017 06:18 PM KST

명성교회의 세습이 거센 반대 여론을 불러 일으킨 가운데 높은뜻 숭의교회 김동호 목사가 22일 정오 예장통합 총회가 있는 서울 종로5가 한국교회100주년 기념관에서 세습 반대 1인 시위에 나섰습니다.

ms

7개 신대원 원우회 “명성교회 폭주, 총회가 저지하라”Nov 22, 2017 08:52 AM KST

"명성교회가 김하나 목사를 청빙하는 과정은 절차상의 문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명성교회는 총회법을 어겼으며 총회법에 따라 세습을 반대하는 노회장을 제멋대로 갈아 치웠습니다. 우리는 총회 재판국이 이 사태를 막아낼 마지막 보루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총회 재판국은 신속하고 공정한 판결을 통해 명성교회의 폭주를 멈춰 세워 주십시오."

factcheck

종교인과세 앞두고 거칠게 반응하는 보수 개신교계Nov 21, 2017 05:29 PM KST

종교인과세 시행이 정말 눈앞에 다가왔습니다. 시행 시기가 가까워 오니 보수 개신교계는 공식, 비공식 채널 모두에서 격앙된 반응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국내 최대 장로교단인 예장합동은 아예 정부를 향해 공개질의서를 발표했는데요, 개신교 스스로 우리 사회에서 설 자리를 없애고 있는 건 아닌지 의문을 갖게 합니다.

hs

총장 선임 둘러싼 한신대 학내갈등, 출구 찾아가나?Nov 21, 2017 12:11 PM KST

한신대 학내갈등이 마침내 출구를 찾아가는 모양새입니다. 20일 오후 연규홍 총장과 총학생회장, 신학대학원 원우회장, 민주한신을 위한 신학대학 비상대책위 위원장은 한신대 발전을 위한 협약에 도달했습니다. 사실 이 협약에 이르기까지 난항이 있었지만 끝내 타결을 이뤄냈습니다. 이에 따라 단식 농성에 들어갔던 학생들은 농성을 풀었습니다. 무엇보다 학생들이 건강 회복하기를 바랍니다.

sbs_1116

[기자수첩] 하나님이 그렇게 가벼운 존재인가?Nov 20, 2017 06:42 PM KST

개신교계는 대형 참사가 불거질 때 마다 상황과 전혀 맞지 않고, 피해 당한 이들에게 2차 피해를 주는 망언으로 물의를 일으켰습니다. 최근 세습 논란의 중심에 선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가 세월호 참사 뒤 한 설교가 대표적입니다. 이번 포항 지진에서도 어김 없이 망언이 불거졌는데요, 우리 사회의 성숙을 위해서라도 이런 발언은 이제 지양되어야 할 것입니다.

sewol

NCCK “세월호 참사가 가족들의 절망으로 끝나지 않게 할 것”Nov 17, 2017 06:26 PM KST

"미수습자 가족 여러분, 정말 미안합니다. 가족을 찾지 못할지도 모른다는 불안함에 가슴을 쥐어뜯으며 눈물 흘릴 때 여러분 곁으로 달려가지 못했습니다. 비용 운운하며 미수습자 가족들 가슴에 대못을 박는 누군가에 맞서 더 치열하게 싸우지 못했습니다. 유해발견 조차 부러워해야 했던 여러분의 참담함을 미처 다 헤아리지 못했고, 1,312일이라는 그 긴 시간 동안 단 하루도 발 뻗고 편히 잘 수 없었던 애타는 심정에 너무나도 무심했습니다."

hs

해결점 못찾고 표류하는 한신대 학내갈등Nov 17, 2017 10:53 AM KST

한신대 학내갈등이 표류하는 양상입니다. 신학전공 학생 3명이 무기한 단식 농성에 들어가자 신학대학원생과 교수가 동참했습니다. 이어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 목회자들 역시 21일 릴레이 단식 농성에 들어가기로 했습니다. 연규홍 총장은 담화문을 내고 입장을 밝혔으나, 반응은 냉랭하기만 합니다. 그간 사태 진전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hs

기장 여신도회 "책임자들이 대화에 나서라"Nov 16, 2017 12:43 PM KST

"지혜로운 여인은 자신의 아이를 살리고자 자신의 부모 된 권리도 포기하고자 하였습니다.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사랑하여 예수님을 따라 살고자 신학대학을 온 이들이 그 뜻을 다 펼치기도 전 생명이 위태로운 지경에 이르고 있습니다. 언제까지 우리 학생들을 추운 겨울 길바닥 위에 두실 겁니까?" - 기장 여신도회 전국연합회

ms

명성교회 세습 반대 연합기도회, 21일 열린다Nov 16, 2017 12:43 PM KST

명성교회의 김하나 목사 위임 청빙에 반대해 예장통합 목회자들이 공동대책위를 꾸리고 활동에 들어갔습니다. 공대위는 오는 21일 경기도 광주시 태봉교회에서 연합기도회를 드립니다.

NCCK

김영주 총무 “교회가 오늘에 집착하면 사업이 돼”Nov 15, 2017 02:33 PM KST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김영주 총무는 7년 임기를 마치고 오는 20일 공식 퇴임합니다. 김 총무는 퇴임에 앞서 15일 기자들과 고별 간담회를 가졌는데요, 김 총무는 이 자리에서 소회를 가감 없이 털어놓았습니다. 후임 내정자에 대해서도 덕담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JTBC

한국교회의 천박한 민낯 드러낸 명성교회 측 김 장로Nov 15, 2017 04:04 AM KST

명성교회 세습 논란을 다루는 JTBC뉴스룸의 결기가 예사롭지 않습니다. 13일에 이어 14일에서도 JTBC뉴스룸은 명성교회 세습 논란을 집중 보도했습니다. 특히 14일엔 명성교회 측 김재훈 장로와 전화 인터뷰를 통해 교회 측 반론을 들었는데요, 김 장로의 답변은 참으로 뻔했고, 답답했습니다. 이게 딱 한국교회의 수준 아닐까요?

hs

한신대 총학생회 “총장 퇴진 요구는 무거운 요구”Nov 14, 2017 04:25 PM KST

한신대 학내갈등이 해결점을 못찾는 양상입니다. 한신대 총학생회는 신학전공 학생들의 삭발 및 무기한 단식농성에 성명을 내고 연규홍 총장 퇴진 요구를 굽히지 않았습니다. 한편 신학대학원 학생 3명도 13일 삭발 농성에 동참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오늘날의 한국 개신교회와 개혁의 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하는 해에 한국 개신교회가 겪고 있는 병리현상들을 진단하고, 건강하고 신뢰받는 한국 개신교회의 회복을 위해 나름의 처방을 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