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영훈 대표회장,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 확정

입력 Jun 13, 2014 08:41 AM KST
대법원이 12일 한국교회연합 한영훈 대표회장에게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한 대표회장은 한영신학대학교 총장 재임 시절, 학교 운영비를 소속 재단인 한일학원 소송비용으로 사용한 혐의(업무상 횡령)로 기소됐었다. 한일학원은 모 교회 재산권을 둘러싸고 법적 분쟁을 벌여온 바 있다.

오피니언

기고

함께 춤을?

"기독교인들에게 종종 "춤"은 좋지 못한 느낌을 준다. "춤바람이 났다!"는 말이 그런 뜻일 게다. 전통적으로 기독교에선 춤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고수해왔다. 이교..

많이 본 기사

‘문재인 정부 악하고 거짓되다’ 비판한 정주채 목사, 타당한 근거 제시했나>

정주채 향상교회 은퇴목사는 평소 교계 관행에 쓴소리를 아끼지 않아왔습니다. 정 목사는 문재인 정부를 향해서도 사뭇 수위 높은 비판을 쏟아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