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고] 불확실할 때 도움이 되는 성구 10개(3)
앤 피터슨(Anne Peterson)

입력 Jul 13, 2018 10:33 AM KST
bible
(Photo : ⓒ pixabay)
▲곤고할 때 "나의 하나님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영광 가운데 그 풍성한 대로 너희 모든 쓸 것을 채우시리라"(빌4:19)는 말씀을 기억하자.

7. 하나님은 우리에게 힘을 주신다

불확실성이 침대 밑의 괴물처럼 웅크리고 있을 때, 우리는 위협을 느끼며 두려움에 사로잡히게 된다. 이사야서 41장 10절의 말씀("두려워하지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을 읽어보라.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그 상황에 혼자 내버려진 채로 있는 것이 아니라고 부드럽게 일러주고 계신다. 그분은 우리와 함께 있겠다고 약속하셨다. 그분은 우리 앞에 무엇이 있는지를 의식하고 계시고 우리를 도우신다. 그래서 우리는 우리가 혼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 때 위로를 느낄 수 있다. 그러나 우리의 손을 붙드는 분이 하나님이시고 우리를 살펴보고 있는 분이 하나님이라는 사실을 깨달을 때 세상의 것과 같지 않은 평안이 다가온다.

터전이 흔들리고 불확실성이 우리를 엄습해서 우리를 불안하게 만들 때조차도 하나님은 그분의 오른손을 내밀어서 우리를 붙들 것이라고 말씀하신다. 산들과 우리가 보는 모든 것들을 창조하신 우주의 하나님께서 우리더러 염려하지 말라고 말씀하고 계신다. 그분은 우리가 쓰러지지 않도록 조처를 취할 것이다. 그분은 바로 우리 곁에 계신다. 아장아장 걷는 아기의 손을 잡고 있는 아버지처럼, 하나님은 우리를 인도하실 뿐만 아니라 우리가 해를 입지 않도록 보호하실 것이라는 것을 우리는 믿을 수 있다.

8. 우리는 믿음으로 걷는다

우리 앞에 무엇이 있는지를 볼 수 없으면 어떻게 될까? 의사의 진찰 소견서가 발행될 것이고, 이번 달 집세를 벌 수 있을지 없을지를 걱정할 것이고 .... 그런 일이 벌어지면 어떻게 되나? 고린도후서 5장 7절의 말씀("이는 우리가 믿음으로 행하고 보는 것으로 행하지 아니함이로라")을 읽어보라. 이 말씀을 기억할 필요가 있다. 우리는 보면서 걷는 것이 아니라 믿음으로 걷는다. 이 지점에서 신뢰가 싹튼다. 이 세상에서 우리가 믿음을 실천할 수 있는 유일한 지점이 바로 이곳이다. 이곳이 우리가 하나님을 절대적으로 믿을 수 있는 기회가 된다. 그리고 우리가 의심과 싸우게 될 때, 하나님은 우리에게 용기를 주신다. 그분은 우리에게 무엇이 진실인지를 깨닫게 하셔서 우리가 감정에 휘둘리게 될 때 진리를 고수할 수 있게 하신다.

믿음이란 것은 증거를 볼 수 없더라도 하나님을 신뢰하는 것이다. 우리가 그렇게 할 수 있는 유일한 이유는 그분께서 우리에게 그런 힘을 주시기 때문이다. 우리가 예수께서 십자가에서 돌아가시고 우리의 죗값을 지불하셨다는 사실을 믿을 수 있게 되는 것도 이 때문이다. 당신은 그 자리에 있었는가? 아니다. 우리는 그 사실을 믿음으로써 받아들여야만 했다. 그런데 우리가 그리스도인으로서 살기 시작할 때, 우리는 하나님을 신뢰할 만한 기회를 많이 맞이하게 되었다. 그런 기회를 오늘날도 경험한다. 그 때문에 우리는 하나님을 믿기로 선택한 것이다. 다만, 어떻게 그런 일이 일어나는지 알지 못할 따름이다. 여전히 우리는 그분을 믿기로 선택하고, 아무 것도 볼 수 없어도 그분이 일하고 계시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우리가 무언가를 볼 수 있다면 우리에게 믿음은 필요 없게 될 것이다.

9. 고통에는 목적이 있다

가끔 우리는 왜 우리가 힘든 일을 겪어야만 하는지 궁금해 한다. "하나님이 너를 사랑하지 않기 때문이야." 우리의 적은 이렇게 속삭이다. "하나님이 너를 사랑하신다면, 그분은 네 인생에 힘든 일을 허락하지 않으실 것이거든." 우리는 사탄이 거짓말쟁이이며 무슨 수를 써서라도 우리가 하나님을 믿지 못하도록 한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그는 사랑의 하나님이라면 우리가 고난을 겪도록 하지 않으실 것이라고 우리를 설득하려고 애쓴다. 그러나 로마서 5장 3-5절의 말씀("다만 이뿐 아니라 우리가 환난 중에도 즐거워하나니 이는 환난은 인내를, 인내는 연단을, 연단은 소망을 이루는 줄 앎이로다 소망이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아니함은 우리에게 주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 마음에 부은 바 됨이니")을 읽어보면, 우리는 그 반대가 진실이라는 것을 알게 된다. 하나님은 우리를 사랑하기 때문에 고통을 허락하신다. 환란은 인내를 이루게 되고 우리 속에 성품을 개발시키게 된다. 하나님은 우리가 그와 같은 성품을 갖기를 원하신다.

언젠가 우리는 천국에 가게 될 것이고 더 이상 고난과 시련을 겪지 않게 될 것이다. 하지만, 이 세상에서 우리는 고난을 겪게 되어 있다. 그런데 여기에 놀라운 사실이 있다. 하나님의 독생자도 이 땅에서 고통을 당하셨던 것이다. 그분은 그런 고통을 초래할 만한 일을 저지르지 않으셨다. 고통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허락하신 일이다. 우리를 사랑하시기 때문이다. 그리고 하나님의 자녀가 고통을 당할 때 하나님은 물러나 계시지 않는다. 그분은 우리와 함께 바로 그곳에 계신다.

10. 하나님은 우리의 필요를 충족시켜주신다

하나님은 우리의 공급자이시다. 우리는 이 사실을 성경에서 여러 차례 발견한다. 우리가 무엇을 필요로 하든, 하나님은 그 필요를 처리해주신다. 빌립보서 4장 19절의 말씀("나의 하나님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영광 가운데 그 풍성한 대로 너희 모든 쓸 것을 채우시리라")을 읽어보라. 하나님은 우리가 두 손으로 거머쥐게 될 무언가를 약속하셨다. 그래서 이 구절은 정말로 세심하게 읽을 필요가 있다. 무엇보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필요로 하는 것들 중의 일부가 아니라 모든 필요를 충족시켜주겠다고 말씀하신다. 우리가 합당한 요구를 하기만 하면 하나님 아버지께서 그 요구를 이루어주실 것을 믿으면 된다. 수입이 적은데 지출해야 할 비용이 많더라고 우리는 평안을 누리게 된다. 하나님은 훨씬 더 크신 분이시기 때문이다.

게다가 하나님은 우리가 얼마나 믿음이 큰지, 혹은 얼마나 우리가 당신을 섬겼는지에 따라 그 은혜를 베푸는 분이 아니시다. 그분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영광 속에 그분의 풍성함을 따라 그렇게 하신다. 이 얼마나 믿기 어려운 사랑인가!

"아버지 하나님, 우리가 당신 앞에 나아와 기도합니다. 우리가 인생에서 불확실한 상황에 놓였을 때 무엇이 진실한 것인지를 묵상하도록 우리를 도우시기를 원합니다. 당신에게 알려지지 않는 미래가 있을 수 없다는 사실에 감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당신께서 우리를 홀로 내버려두지 않으시고 우리의 안내자가 되시고 힘이 되시며, 우리를 붙들어주셔서 또한 감사를 드립니다. 하나님, 앞에 무엇이 놓여 있는지 몰라서 불안해하는 자들에게 평안을 주옵소서. 당신께서 아들을 보내주심도 감사드립니다. 그분의 귀한 이름 받들어 기도드립니다. 아멘."

기사출처: https://www.crosswalk.com/faith/spiritual-life/10-verses-to-help-in-times-of-uncertainty.html?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