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6.25전쟁 참전용사 감사패 수여하는 여의도순복음교회
2012년부터 한국전쟁 참전용사 364명에게 감사패와 격려금 전달

입력 Jun 25, 2018 12:06 PM KST
감사패
(Photo : ⓒ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가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있다.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는 6월 24일 오전 11시 주일 3부 예배에서 6.25한국전쟁 68주년을 기념하며 참전용사들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감사패를 받은 사람들은 김남기(83·동작대교구), 강남현(90·영등포대교구), 백양환(85·남구로성전) 집사 등이다.

올해 7년 째 거행되는 이 행사는 대한민국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용사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후손들에게 참전용사들의 고귀한 나라사랑 정신을 알리려는 취지를 갖고 있다. 2012년부터 올해까지 생존 참전용사 364명이 감사패와 격려금을 받았다.

이영훈 목사는 "우리는 6.25를 절대 잊어서는 안 된다. 오늘 예배에 참석한 참전용사와 감사패를 받은 분들께 진정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축하했다. 참전용사들은 교회학교 어린이들로부터 꽃다발을 전달받고, 교인들을 향해 거수경례로 화답했다.

감사패 전달 수여식에는 해군 중장으로 전역한 이상로 장로와 전 해병대 부사령관 박환인 장로가 참석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