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2차 남북정상회담 열려...통일각에서 두 정상 다시 만나

입력 May 27, 2018 05:48 AM KST
moonjaein_0527
(Photo : ⓒ청와대)
▲2차 남북정상회담이 열렸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만나 2차 남북정상회담을 가졌다.

2차 남북정상회담이 열렸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만나 2차 남북정상회담을 가졌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통일각에서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도 만나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이후 남북정상회담에는 서훈 국정원장과 김영철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동행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2차 남북정상회담에서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눴으며 회담 결과를 27일 오전 10시 직접 밝힐 예정이다.

앞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나핵집 목사)는 첫 남북정상회담의 결과 였던 판문점선언에 대해 민족의 화해와 평화의 새 역사를 열었다며 환영하는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