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이만규 재판국장 ‘재판 지켜보라’

입력 Feb 13, 2018 12:09 PM KST
ms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예장통합 총회재판국의 명성교회 관련 소송을 다룰 예장통합 총회재판국 제3차 심리가 13일 열리는 가운데 재판국장인 이만규 목사가 회의장에 도착하고 있다.
ms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명성교회 세습 반대 단체들은 이날 오전 심리가 열리는 회의실 벽면에 세습에 반대하는 문구가 적힌 유인물을 게시했다.

13일 오전 명성교회 세습 관련 예장통합 총회재판국(국장 이만규 목사) 제3차 심리가 열리는 가운데 재판국장인 이만규 목사가 심리가 열리는 총회 회의실로 입장하고 있다. 이 목사는 ‘최종 결론이 언제 나오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지켜보면 안다"고만 답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창세기를 왜 읽어야 하는가?

많은 성경 애독자들이 창세기의 서두 몇 장을 야심차게 읽기 시작하다가 계보를 두어 개 읽고 나면 앞으로 더 이상 나가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창세기의

많이 본 기사

“나는 용서를 강요당했다”....가시지 않은 성폭력 피해 아픔

무더위가 한창이던 지난 7월 대형교회인 온누리교회 정재륜 목사가 부적절한 행위로 해임됐다는 소식이 알려졌습니다. 당시 온라인에서는 목사의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