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종교인의 양심으로 사드배치 철회하라”
5대 종단 종교인, 공권력의 종교인 탄압 항의 기자회견

입력 Sep 13, 2017 04:04 PM KST
thaad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지난 7일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thaad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지난 7일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기독교 대표로는 조헌정 목사가 참여했다.
thaad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지난 7일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지난 7일 사드 발사대가 경북 성주군 소성리에 배치되는 과정에서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종교평화연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이미 사드배치 때문에 소성리는 일상의 평화를 송두리째 빼앗겼고 한반도의 전쟁기운은 높아졌다"며 사드 배치 철회, 폭력진압에 대한 사과, 종교유린 재발방지 등을 촉구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오늘날의 한국 개신교회와 개혁의 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하는 해에 한국 개신교회가 겪고 있는 병리현상들을 진단하고, 건강하고 신뢰받는 한국 개신교회의 회복을 위해 나름의 처방을 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