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주한미대사관, “퀴어 축제 지지하고 연대합니다”

입력 Jul 13, 2017 07:17 PM KST
queer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13일 서울 광화문 주한미대사관에 성소수자를 상징하는 무지개색 깃발이 걸렸다.
queer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13일 서울 광화문 주한미대사관에 성소수자를 상징하는 무지개색 깃발이 걸렸다.

13일 서울 광화문 주한미대사관에 성소수자를 상징하는 무지개색 깃발이 걸렸다. 미 대사관은 연방대법원이 동성혼을 합법화한 2015년부터 국내 퀴어 축제에 참가해 왔는데, 대사관 건물에 무지개 깃발을 내건 건 이번이 처음이다.

미 대사관측은 오는 14일, 15일 서울 광장에서 열리는 제18회 퀴어문화축제에 지지와 연대의 뜻을 보낸다는 의미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미래가 불확실할 때 묵상할 구절 13개

이 세상에서 확실한 것은 아무 것도 없기 때문에 우리들 중 어느 누구도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지 않으면 안정된 삶을 살지 못합니다. 우리가 안정감을 느끼는 순간에

많이 본 기사

"여성과 남성은 ‘인간됨'을 이루는 상호보완적인 존재"

강 박사의 외모는 부드러운 인상을 풍긴다. 그러나 속사람은 정반대다. 아마도 인생 이력과 신학자의 길을 택한 여성으로서 겪어야 하는 편견이 속사